마당을 나온 암탉 - 대단하지만 약간 아쉽다. 영화


한국 애니메이션 도 할 수 있다는 걸 보여준 극장 애니메이션.

마당을 나온 암탉 (이하 마당탉) (어?) 을 보기까지 많이 망설였습니다.
지금 20대 중반이신 분들 중에서 애니 쪽으로 취미를 붙이신 분들이
10대 초중반 시절 "돌아온 홍길동" 이었던가요. 홍길동의 캐릭터를
빌려다가 일본식 배틀물 애니메이션의 클리세를 대놓고 가져다
복사붙이기 하면서 성우들의 연기는 말 그대로 "국어책 읽기" 였던
희대의 괴작. 극장용 애니메이션을 봤습니다.

그리고 한동안 충공깽 의 상태가 되었습니다. 전문용어로 그로기 상태.

이 마당탉 이 처음 나온다는 소식을 들었을 때, 그 시절의 악몽이
다시 오버랩되어서 망설였습니다. 광고만 봐서는 대놓고 초글링 & 유탈리스크 를
노리고, 덤으로 딸려오는 부모세대를 노린 물건 같아 이걸 봐야되나
아니면 그냥 눈감고 귀막고 그냥 넘어가야되나 싶었습니다.
하지만, 까놓고 말해서 복돌이 인생 인 주제에 이런 극장용 애니메이션까지
봐주지 않으면


그냥 이런 놈이 되잖아 !

그런 마음으로 조조 할인 적용시켜서 봤습니다.
 



넵 굉장했습니다.

기술적으로 지브리 지브리 떠들면서 한국 애니메이션의 목표 처럼 떠들던
그 지브리 급을 아직 넘어서지는 못했지만, 동등한 수준이라는 느낌입니다.
파스텔풍으로 그려낸듯한 배경과 그런 배경에 동떨어지지 않는 느낌으로
아주 자연스럽게 움직이는 캐릭터들 그리고 적절한 3D 의 활용과 명암처리.
다 좋았습니다.

스토리도 좋았습니다. 일단 "아이들 전용" 같은 포스터를 내걸었지만,
그 속에는 아이들보다는 농촌 쪽에서 자란 어른들에게 먹힐 수 있는
내용을 주로 집어넣었더군요. 말 그대로 농가에서 풀베고 소한테 풀먹이면서
자라신 어르신들에게 먹힐 내용이었습니다. 그리고 그 어른들에게
자신들의 어린 시절. 자기들을 도시로 보내겠다고 고생하신 부모님의 모습을
청동오리 키운다고 고생고생한 잎싹 의 모습에서 보았을것이라 미루어 짐작해봅니다.
마지막 잎싹 의 죽음에 대해서는 아이들이 이해하기에는 어렵겠구나 싶었는데,
다시 생각해보니 요즘 아이들은 아이템베이 현질도 할 줄아는데 이정도야 싶은
마음으로 넘어갔습니다.

개인적으로 잎싹 의 죽음은 필연이라는 생각이 드는군요.
늪 에서 살면서 만난 인연들 사이에서 죽어가는 것보다
아무도 모르게 사라지면서 아들인 초록이이게 어미가 죽어가는 모습을
적나라하게 보여주지 않아도 됬으니 말입니다.

단순히 한문장으로 이 애니메이션 스토리의 대단함을 설명하자면,
"상영시간 내내 초글링 & 유탈리스크 가 한번도 징징거리지 않았다" 이정도 ?

그리고 성우.
이게 참 실망인 부분이었습니다.
잎싹 역의 문소리 님의 경우는 약간 4차원적이면서도 자기 새끼인 초록을
소중히 여기는 어미의 목소리를 잘 내주셨습니다.
나그네 역의 최민식 님은 말 그대로 포..포풍 ! 부왘 ! 일까요.
고고하면서 시크한 청동오리. 하지만 날지 못하는 청동오리 의 느낌을 잘 살려줬습니다.
청동오리 수컷 목소리를 들으면서 바지가 살짝 젖는다는게 말이되 ! 같지만
그 상황이 실제로 일어나네요.
달수 역의 박철민 님. 애꾸 족제비의 김상현 님. 모두 각자의 특성을 살려주셨습니다.

하지만 중요한 주연 중에 하나인 초록 을 맡은 유승호.

이 녀석만 생각하면 화딱지가 나는군요.
성우 연기의 초보라고 해도 배우로는 프로 아닙니까 프로 !
그것도 아역배우 출신 ! 그런데 아역배우 로 연기 생활을 시작해서 지금까지 연기생활한 배우가
아역 > 청소년 > 청년 으로 변화하는 과정의 캐릭터 목소리를 제대로 못내다니
이게 말이 됩니까.

감동적이어야 할 초록이가 절벽에 떨어진 줄 알았으나 사실 날고 있던 장면에서
"엄마 나 날수 있어" 라고 말하는데, 말 그대로 [대본을 그냥 읽는] 수준이네요.
그 외에도 목소리 자체에 감정이 안실리고 그냥 대본에 있는 그대로 읽어간다.
딱 그런 느낌이었습니다. 덕분에 계속 보는 중간중간마다 몰입에서 깨어났습니다.

유승호. 너 진짜 연기연습 좀 해라 고 진지하게 말해주고 싶었어요.

그 외에는 합격점 아니 그 이상 이었습니다.
이제 곧 150만 이 넘어간다는 마당탉. 한국 애니메이션이 이만큼 발전했다는 사실을
눈으로 확인하게 되어 정말 기뻤네요.


다음에도 이런 한국 애니메이션 을 볼 수 있기를.

덧글

  • MEPI 2011/08/19 00:00 # 답글

    얼마전에 80만 넘긴걸로 봤는데 벌써 150만이라니... 완전 대박이로군요... ㅎㄷㄷㄷ

    봐야되는걸가요... ;ㅁ;
  • 怪人 2011/08/19 13:15 #

    방금 전에 150만 넘겼습니다. 상영 4주차기는 하지만 이정도면 대단하죠.
댓글 입력 영역


통계 위젯 (화이트)

68117
879
2208833

이 이글루를 링크한 사람 (화이트)

18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