명탐정 피카츄 (2019) 영화



예고편에서 피카츄 역할을 맡았던 피카츄 라이언 레이놀즈 (데드풀)의 입담이 상당히 재미있어서
본편은 얼마나 재미있을까 싶은 기대로 극장에서 봤습니다만 실망이네요.
포켓몬을 실사로 재현했다는 점에 의의가 있지만, 그 밖에는 뮤츠의 반전 정도 빼곤
예상 가능했습니다. 피카츄 안에 들어간 사람의 정체나, 최종보스의 정체까지
각본이 너무 안일한걸까요..아니면 영화를 너무 많이 봐서 그런걸까요.

인간과 포켓몬이 공존하는 도시란 배경설정은 참신했고, 도시에서 살아가는 포켓몬들 모습도
포켓몬 도감에 실린 설정을 충실히 반영했습니다만, 거기서 끝인 영화였습니다. 피카피카~

덧글

댓글 입력 영역


통계 위젯 (화이트)

33171
709
2150990

이 이글루를 링크한 사람 (화이트)

19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