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 팬티&스타킹with가터벨트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팬티 & 스타킹 with 가터벨트 다 봤군요

- 13화 1쿨 의 짧은 애니였지만, 볼 시간이 안 나오는 관계로 (WOW 를 하면서, 현실생활을 하고, 애니를 본지)이제야 마지막화를 본 팬티&스타킹 with 가터벨트 입니다. 다 본 감상을 한 마디로 정리하자면"가이낙스 이 사람들 쌓인게 많았구나" 정도군요. 에반게리온 이후 지금까지 보아온 애니들 중에서가이낙스 제작은 뭐 ? 라고 물으면 당장...

내 Bitch 가 이렇게 귀여울리가 없어.

 

아이구야.

오오... 스타킹. 오오..(.................)스타킹 팬 다 죽겄다 이놈들아 ! (어이쿠)아직 덜 봤던 PSG 를 보고있습니다만,스타킹 팬으로써는 그저 눈물만 나오는군요. (Orz..)거기에 지금 보고 있는 에피소드에서는 팬티가 귀여워보이고있습니다.결론 : 가이낙스 이 사람들은 스타킹 페티쉬에 뭔 거부감이라도 있나. 스타킹 팬 다 죽겄다....

요즘.

포스팅에서 덧붙이는 짤방의 수위가 조금 위험하다는 자각(!)을 하게됩니다.애자매라던가. 임ㄸ영 작가분의 일러스트 라던가. (...)뭐 그런 것도 개성이라면 개성이겠죠.YEAAAAAAAAAAAAAAAAAAAAAAAAAAAA !!!!그런 의미에서 하나 더 올려봅니다.마도카가 재밌다고 하는데, PSG 도 그 못지 않군요.마도카가 꿈도 희망도 없는 전개라면 P...

팬티&스타킹 - 『각혈』 쿨럭쿨럭.

(딱..딱... 저 심정이었지..)역시 은혼은 짤방의 나무였습니다. (넘치는 짤방들)공시생 입장에서연휴는 빨간날만 치는 겁니다.그런 이유로 학원을 다녀오면서매일하는 습관대로 버스에서 애니를 보기위해 사전에 담아놓았던 팬스가를 감상하기 시작했는데..........(......................................................
1


통계 위젯 (화이트)

124120
857
2157633

이 이글루를 링크한 사람 (화이트)

191